강아지 분양 방법
강아지 분양 방법

강아지 분양 방법

강아지 분양 방법에 대해 설명해드리겠습니다.

아래에 소개되는 방법은 인터넷의 여러 사람들의 의견들을 정리한 내용들입니다. 따라서 참고사항으로만 봐주시면 감사합니다. 

몇개월된 강아지가 좋을까?

3개월~5개월 정도 된 강아지는 엄마 개가 배변 훈련을 시켜놨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물론 개월수 자체는 정확하지 않습니다. 3개월 된 강아지도 배변 훈련이 안된 경우도 있습니다.

강아지 종 선택하는 기준?

어릴때 모습만 보고 고르면 후회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어릴때는 모두 귀엽고 예쁜데 성견이 되면 완전히 달라지는 개들도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성견을 기준으로 선정하는게 좋다고 합니다.

어디서 분양받을수 있을까?

애견샵의 경우는 복불복입니다. 어떤 애견샵은 아픈 강아지를 일부러 데리고 오는 경우도 있고, 어떤 양심 있는 애견샵의 경우는 병에 걸린 강아지는 일절 데리고 오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 판단할수 있는 방법이 마땅치가 않은게 문제입니다.

그래서 비교적 안전한 분양 방법은 개인으로부터 직접 분양 받거나 유기보호소에서 아이들을 데려오는게 안전한 방법이라고 해요. 

근데 요즘에는 가정견을 분양하는 것도 거짓인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어미 견 이미지 등을 속여서 보여줌으로써 가정견인천 한다는 것이죠. 그래서 정말 아는 분에게 분양을 받거나 유기보호소가 안전합니다.

근데 유기보호소에 있는 강아지들은 한번 버림받은 애들이기 때문에 정서적으로 문제가 있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강아지를 처음 키우는 분들은 이런걸 감당하기 어려워 하는 분들이 많아서 추천하지 않는다는 얘기도 봤습니다.

그러면 어떻게 분양받아야 하느냐? 사실 찾아봐도 뾰족한 방법이나 확실한 방법은 찾지 못했습니다. 다른 방법들이 모두 저마다의 장점과 문제점을 갖고 있어서 특정 방법을 추천 드리기 어렵습니다.

종이 확실한걸 원하신다면?

종이 확실한건 비싼 경우가 많아요. 그래도 확실한걸 원하신다면 혈통서가 있는 강아지를 분양 받는게 안전합니다.

아픈 강아지인지 확인할수 있는 방법은?

이 방법이 확실한건 아닙니다. 다만 확률은 조금 높일수 있습니다.

바로 똥꾸멍을 확인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아픈 강아지는 설사를 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쌀때마다 닦아주는 건 힘들어서 흔적이 남을 확률이 높습니다. 그래서 꼭 확인해봐야 한다고 합니다.

Leave a Reply